• 택스포

  •  

home > 칼럼 > 생활
  • 코리안저널308-18
    하와이 YWAM (Youth with a Mission) 열방대학의 순수 미술학교에서 강의를 할 때였다. 주로 내가 맡은 강의는 드로잉 기법과 그림을 통한 소통 방법이었다. 그해에는 유독 많은 지도자급 사람들이 그 수업을 듣게 되었고, 특히 많은 수의 남학생들이 참석해 열심히 수업을 듣고 그림도 그리고 있었다. 피지 Fiji에서 온 30대의 남학생 K는 하..
  • 코리안저널108-18
    당뇨병의 경중(輕重)은 무엇으로 가리며 경증인 경우에는 식사용법만으로도 치료가 가능한가? 혈당량, 몸무게 및 합병증의 유무에 따라 당뇨병의 경중(輕重)을 가릴 수 있다. 즉 혈당량이 많으면 살이 빠지고 합병증이 여러 가지 있을수록 당뇨병은 중(重)한편이다. 그러나 혈당량보다 몸무게가 더 좋은 기준이 될 수 있다. 즉 혈당량이 높다 하더라도 비만한 사람은 혈..
  • 코리안저널208-11
    당뇨병 환자의 주의사항 당뇨병 환자의 치료과정에서 지켜야 할 한의학적 관점에서의 치료 수칙 즉 주의해야할 사항은 다음과 같다. 가. 정신적 안정을 취해야 하며 가급적 화를 내지 말아야 한다. 화를 내면 몸에 열이 발생하고 체내의 진액이 마르고 또한 진액이 마르게 되면 상대적으로 몸에 열이 더욱 성하기 때문에 다시 진액을 말리게 되는 악순환이 반복된다. 그리..
  • 코리안저널308-04
    5. 당뇨병과 한방치료 당뇨병의 한방치료는 환자가 화기를 내리고 피를 보충하여 진액이 생성되도록 도와주는 것을 원 칙으로 한다. 당뇨병 치료에 활용되는 한방처방은 수 십여종이 있으며 증상과 사상체질별로 투약 할 수 있는 약재는 수백가지에 달하고 있다. 그러므로 시중에서 당뇨병에 특효처방이라고 선전하는 것은 믿을 수가 없다. 왜냐하면 증상과 체질에 따라 처방..
  • 코리안저널807-28
    1. 당뇨병(糖尿病)이란? 당뇨병은 음식물을 통해 섭취된 당질이 제대로 분해되지 않아 혈액 중 포도당(혈당)이 높은 병이다. 물론 정상적인 사람의 경우도 혈액속에 일정량의 포도당은 들어 있지만 당뇨병 환자의 경우 여러가지 원인으로 혈액 중의 혈당 농도가 정상인에 비해 상당히 높아 소변을 통해서도 포도당을 배출한다. 현대의학자들은 당뇨병을 인슐린 의존형(제1..
  • 코리안저널807-28
    어머니에게 끌려오다시피 한 12세의 한국인 남학생은 그림 그리는 것을 꺼려했다. 다른 심리 치료사들에게 가지 않고 하필 미술상담을 하는 내게로 왔을까 의구심이 들었다. 그래서 아주 쉽게 접할 수 있는 ‘휘갈겨 그리기 (scribble)’를 하게 했다. 이 미술치료 기법은 자유롭게 자신의 상상을 투영할 수 있어 무의식과 잠재되어 있는 감..
  • 코리안저널407-21
    중국에서 선교사로 조심스레 사역하던 중 일어났던 일이다. 어느 여름, 시골 산골마을에서 크리스천 아이들을 모아 3박 4일로 여름 성경학교를 열었다. 정부에서 아이들 교육에 관하여 특히 예민하기 때문에 다른 사역보다 더 조심하고 더 많은 기도로 준비했다. 내게도 강의 시간이 주어 졌기에 하나님의 꿈에 대해 나누었다. 또랑또랑한 어린 눈망울들을 바라보며 하나님..
  • 코리안저널307-21
    무더운 여름철에는 항상 적절한 체온과 수분유지가 중요하다. 필수적이지 않은 실외 활동은 가급적 자제하고 꼭 필요시 서늘한 시간대에 해야 한다. 폭염사망자의 대부분이 열사병에 의한 것이고 노약자들이 목숨을 잃은 것이다. 누구나 숨막힐 듯 찌는 무더위로 인해 탈수와 탈진을 유발하는 열사병 증세를 경험하였을 것이다. 미국에 살고 있는 우리는 에어컨 등 냉방 시설..
  • 코리안저널1007-14
    거실 등이 아주 나가버려 할 수 없이 초를 켰다. 몇 개는 촛대 그릇 안에, 몇 개는 그냥 테이블위에 그릇 없이 놓아두었다. 동그란 원형 초라서 얌전히 녹아들 줄 알았는데, 한두 시간을 똑같이 보낸 후 보니, 그릇 안에 놓아두었던 녀석들이 마구 쏟아져 나와 있었다. 그냥 그릇 없이 놔 두었던 초들은 아직도 조용히 몇 방울의 촛농만을 흘리고 얌전히 타고 있는..
  • 코리안저널607-14
    봄철에는 춘곤증이 있듯이 초여름에는 주하병(注夏病)이 있는데 주요 증상은 팔다리가 무겁고 나른하면서 두통이 나며 짜증과 신경질이 빈발하고 일에 의욕도 적어지면서 식욕도 감퇴되고 따라서 체중이 줄면서 야위게 됨으로써 전반적으로 인체의 기능이 저하되는 상태가 된다. 특히 얼굴이 거칠어지고 때가 낀 것 같이 윤기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초여름에는 주하병 외에도 ..
  • 코리안저널1007-07
    창세기에 하나님이 인간을 만드시는 장면이 인상적인 것은 아담을 만드실 때 드린 그 정성 때문이다. 세상의 모든 만물을 창조하실 때 그저 한마디 툭 던지심으로써 심플하게, 그리고 위대하게, 빛을 만드시고 산을 만드시고 온갖 동물들을 만드셨던 하나님이 아담을 지으실 때에는 손으로 직접 흙을 빚으시고, 자신의 모습을 닮게 하고, 또한 생기를 불어넣으셨다고 했다...
  • 코리안저널1207-07
    ♠ 개요와 증상 두드러기의 한방에서의 병명은 담마진이라고 한다. 일반적 두드러기는 일생 동안 전 인구의 약 15∼20% 정도가 경험하게 된다. 임상에 있어서 앨러지성 두드러기는 약 3% 정도이며, 이 중 약 80%는 원인 불명의 보통 두드러기가 혈관 신경성 부종으로 나타나며 혼합형도 많이 있다. 급성일 경우 피부가 갑작스럽게 가려워지며 ..
  • 코리안저널1107-01
    ◆ 요실금의 개요 요실금(尿失禁)을 요불금(尿不禁)이라고도 하는데 소변을 참지 못하고 자기 의지와는 상관 없이 소변이 요도로 나와 속옷을 지리게 되는 경우를 말한다. 중년이 지나 노년기 여성이라면 운동을 하거나 크게 웃을 때 또는 기침을 할 때 경험하게 되는 매우 흔한 질환이면서도 남들에게 말하기가 부끄러운 질환이다. 국제요실금학회는 요실금을 배뇨 이상 증..
  • 코리안저널1106-23
    갱년기(更年期)는 여성이 노년기를 접어드는 시기를 말하는데 대개 45∼55세 사이에 난소의 기능이 생리적으로 감소하여 위축되고, 다른 내분비장기와의 협조가 깨어지며, 특히 난소와 밀접한 관계에 있는 갑상선(甲狀腺)이나 뇌하수체 또는 부신(副賢) 등에 영향을 미쳐 혈관신경성의 변화나, 정신적 변화가 일어나 전신에 여러 가지 고통이 나타나게 된다. 이것..
  • 코리안저널1206-16
    여자의 특별한 생리현상인 월경을 한의학에서는 14세 전후에 시작하여 49세 전후에 폐경기(閉經 期)에 이르는 것으로 본다. 이 기간 동안에 월경이 3개월 이상 없는 것을 폐경(閉經), 무월경(無月經), 여자불월 (女子不月), 월사불래(月事不來) 또는 혈고(血枯) 등으로 부르며, 부인과 질환의 병적 증세이다. 그러나 임신했을 때와 수유기 때의 폐경은 자연적 ..